비비지→비오 소속사 "악플에 법적 대응 중, 선처는 없다" [전문]
2023. 02.15(수) 12:07
빅플래닛메이드엔터
빅플래닛메이드엔터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소속사 빅플래닛메이트엔터가 악플에 대한 강경한 법적 대응을 예고했다.

빅플래닛메이드엔터는 15일 공식 입장을 통해 "소속 아티스트의 권익 보호를 위하여 악성 게시글에 대한 법적 대응 진행 상황을 알려드린다"라고 전했다.

"당사는 소속 아티스트에 대한 성희롱, 명예훼손, 인신공격, 모욕, 허위사실 유포, 악의적 비방, 사생활 침해 등 악성 게시글 및 댓글을 지속적으로 모니터해왔다. 또한, 이를 통해 수집한 증거 자료를 토대로 법적 대응을 진행하고 있다"고 강조한 소속사 측은 "악성 게시글 및 댓글 작성자에 대해선 어떠한 선처나 협의도 없음을 약속드린다"고 적었다.

이어 "앞으로도 팬분들의 적극적인 제보를 부탁드린다. 악성 게시글 및 댓글과 관련한 증거 자료를 당사의 제보 메일 계정으로 보내주시면, 신중하게 내용을 검토 및 취합하겠다"라고 덧붙였다.

이하 빅플래닛메이드엔터 측 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빅플래닛메이드엔터입니다.

먼저 당사 소속 아티스트들에게 많은 사랑과 응원을 보내주시는 팬분들께 감사드립니다. 소속 아티스트의 권익 보호를 위하여 악성 게시글에 대한 법적 대응 진행 상황을 알려드립니다.

당사는 소속 아티스트에 대한 성희롱, 명예훼손, 인신공격, 모욕, 허위사실 유포, 악의적 비방, 사생활 침해 등 악성 게시글 및 댓글을 지속적으로 모니터해왔습니다. 또한, 이를 통해 수집한 증거 자료를 토대로 법적 대응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도를 넘는 악성 게시글 및 댓글은 소속 아티스트 당사자와 가족들, 팬분들께 지울 수 없는 상처를 주고 있습니다. 이에 당사는 무관용 원칙 하에 정기적인 모니터링과 더불어 철저한 대응 방안을 강구하겠습니다. 악성 게시글 및 댓글 작성자에 대해선 어떠한 선처나 협의도 없음을 약속드립니다.

앞으로도 팬분들의 적극적인 제보를 부탁드립니다. 악성 게시글 및 댓글과 관련한 증거 자료를 당사의 제보 메일 계정으로 보내주시면, 신중하게 내용을 검토 및 취합하겠습니다.

빅플래닛메이드엔터는 언제나 소속 아티스트들의 건강한 활동을 서포트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빅플래닛메이드엔터]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종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빅플래닛메이드엔터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