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쪽상담소' 이상아 "세 번 이혼, 내 인생 망쳤다"
2023. 04.28(금) 22:49
채널A 금쪽상담소, 이상아
채널A 금쪽상담소, 이상아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금쪽상담소'에서 이상아가 세 번의 결혼과 이혼을 했던 이유를 밝히며 눈물을 보였다.

28일 밤 방송한 채널A 예능프로그램 '오은영의 금쪽 상담소'에는 이상아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이상아는 오은영 박사와 본격적인 심리 상담에 나섰다. 이상아는 3번의 이혼 기억을 떠올리며 눈물을 보였다.

그는 "가족들도 내 이혼 사유를 모른다"라며 "내가 선택해서 결혼하고 마음대로 이혼하고 보고했다"라며 어머니도 이혼의 이유를 모른다고 고백했다.

이상이는 세 번의 결혼을 했던 이유를 묻는 오은영에게 "태어날 때부터 가족이 아니라, 내 편이 돼 줄 가족을 만드는 것이 꿈이었다"라고 말했다. 그는 "처음에는 무산이 됐다. 나를 무시하는 듯한 남편, 너보다 더 좋은 사람이랑 결혼할 수도 있다는 악한 마음이 있었다. 복수하려는 마음에 성급한 결정을 내렸다"라고 두 번째 결혼을 한 이유를 밝혔다.

이상아는 두 번째 남편 사이에서 딸을 낳았지만 딸이 어릴 때 이혼을 했다고 말했다. 이어 "아이가 아빠를 인지할 시기를 놓쳐서, 아빠를 만들어 주고 싶었다"라고 말했다. 경제적으로 어려운 시기에 세 번째 남편을 만나 결혼을 하게 됐다고.

이상아는 개인 사정으로 이혼을 했음에도 치부가 되는 상황에 많이 상처를 입었다고 말했다. 주위의 반응에 대해 "축의금 아깝다고 내놓으라고 하고, 너무 결혼 이혼을 쉽게 한다고 하더라. 남자 너무 좋아한다는 편견도 있었다"라며 상처 받았던 발언에 대해 이야기했다. 세 번의 이혼이 인생을 망쳤다며 후회했다.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채널A]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황서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금쪽상담소 | 이상아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