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3세' 알 파치노, 29세 연인과 아들 출산 3개월만에 결별[TD할리웃]
2023. 09.08(금) 09:47
알파치노
알파치노
[티브이데일리 김지하 기자] 할리우드 스타 알 파치노(83)가 54세 연하 여자친구인 누어 알팔라(29)와 아이를 출산한지 3개월만에 갈라섰다.

지난 7일(현지시간) 미국 연예매체 페이지식스, TMZ 등 외신에 따르면 알 파치노와 누어 알팔라는 최근 결별했다.

지난 6월 알 파치노와의 사이에서 아들을 낳았던 누어 알팔라는 3개월된 아들에 대한 양육권을 갖기 위해 서류를 제출한 것으로 알려졌다.

두 사람은 결혼하지 않은 상태로 누어 알팔라는 알 파치노가 변호사 비용과 기타 관련 비용을 부담해 줄 것을 요청한 것으로 전해졌다.

더불어 누어 알팔라는 아이에게 영향을 미치는 중대 결정과 관련해서는 두 사람이 모두 권리를 가질 수 있도록 법적 양육권을 공동으로 갖길 원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양육비 등도 청구할 전망이다.

알 파치노는 앞서 전 연인 두 명과의 사이에서 세 자녀를 뒀다. 누어 알팔라가 임신했을 때 현재 자신의 상태가 다른 사람을 임신시킬 수 없다며, 입증을 위해 DNA 검사를 받았지만, 검사 결과 아이의 아빠임이 확인됐다.

[티브이데일리 김지하 기자 news@tvdaily.co.kr/사진=영화 '하우스 오브 구찌' 스틸]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지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알파치노 | 알팔라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