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M, 대한법의학회 1억 기부 "'알쓸인잡' 인연 계기"
2023. 09.27(수) 17:50
티브이데일리 포토
[티브이데일리 김지현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BTS)의 리더 RM이 법의학 전문가를 길러내는 데 보탬이 되길 바란다며 대한법의학회에 1억원을 최근 기부했다. 대한법의학회는 RM에게 감사패를 증정하고 대한법의학회 명예회원 자격을 부여할 계획이다.

27일 대한법의학회에 따르면 RM은 tvN 예능 프로그램 ‘알아두면 쓸데없는 신비한 인간 잡학사전 - 알쓸인잡’을 통해 만난 법의학자 이호 전북대 교수와의 인연을 통해 기부에 나선 것으로 알려졌다.

RM은 “법의학자가 되는 과정이 무척 어렵다고 들었다”며 “법의학의 중요성에 대해 공감하고, 사명감으로 법의학자의 길을 걷고 계시는 분들을 진심으로 존경한다. 법의학자의 양성과 지원, 법의학회의 발전에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현재 우리나라에서 활동하는 법의학자의 수는 60여명에 불과한 것으로 전해졌다. 특히 의사 출신 법의학 지원자 수는 연간 2∼3명에 그치는 수준이다.

RM이 쾌척한 기부금은 대한법의학회의 인재 양성, 학술 연구, 법의학 제도 개선 사업 등에 사용될 예정이다.

[티브이데일리 김지현 기자 news@tvdaily.co.kr]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지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