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빠 같았던 할아버지" 박나래, 지난 10월 조부상
2023. 11.17(금) 14:37
박나래
박나래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코미디언 박나래가 최근 조부상을 치른 사실이 알려졌다.

17일 박나래 할아버지의 부고 소식이 전해졌다.

박나래 할아버지는 지난달 3일 89세를 일기로 별세해 전남 무안군 삼향면 선영에 안장됐다. 생전 투병 중이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박나래는 조부상 소식을 널리 알리지 않고 조용히 장례를 치렀으며, 삼우제를 마치고 방송 현장으로 복귀해 예정대로 일정을 소화했다. 그럼에도 여러 동료 연예인들이 박나래의 고향으로 향해 조문을 하거나 화환을 보내는 등 조의를 표한 것으로 알려졌다.

박나래 할아버지는 생전에 박나래와 함께 MBC 예능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에 출연한 바 있다. 당시 박나래는 아버지가 일찍 작고해 할아버지와 관계가 돈독했다고 밝힌 바 있다. 방송을 통해 고인의 모습을 접했던 누리꾼들도 추모의 뜻을 모으고 있다.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박나래 소속사]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황서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박나래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