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키즈·정국·뉴진스·블핑, 'BBMAs' K팝 부문만 수상…그래도 값진 성과 [이슈&톡]
2023. 11.20(월) 13:05
티브이데일리 포토
[티브이데일리 김한길 기자] K팝 아티스트들이 미국 3대 대중음악 시상식인 '빌보드 뮤직 어워드(BBMAs)'의 주요 부문 수상에는 실패했지만, K팝 부문이 처음 신설되고, 퍼포머로도 활약하는 등 괄목할 만한 성과를 냈다.

20일 오전 10시(한국시간) 미국 라스베이거스 MGM 그랜드 가든 아레나에서 '2023 빌보드 뮤직 어워드'가 개최됐다.

'빌보드 뮤직 어워드'는 지난 12개월간 앨범 및 디지털 음원 판매, 라디오 방송, 스트리밍, 투어 및 소셜 참여 등 빌보드 차트에서 거둔 성과를 바탕으로 수상 후보를 선정한다. 이날 시상식은 총 69개 부문으로 나눠 진행됐다.

그 가운데 그룹 피프티 피프티(FIFTY FIFTY)는 '톱 듀오/그룹', 뉴진스(NewJeans)는 '톱 빌보드 글로벌 아티스트(미국 제외)', 방탄소년단(BTS) 지민의 '라이크 크레이지(Like Crazy)'는 '톱 셀링 송' 부문에 이름을 올려 기대를 한껏 모았다. 하지만 모두 수상에는 아쉽게 실패했다.

티브이데일리 포토
블랙핑크

다만 올해 첫 신설된 K팝 부문에선 정상급 K팝 아티스트들이 호명돼 눈길을 끌었다. 신설된 부문은 '톱 K팝 투어링 아티스트' '톱 글로벌 K팝 아티스트' '톱 글로벌 K팝 송' '톱 K팝 앨범' 등 총 4개. 쟁쟁한 K팝 아티스트들이 후보에 올라 경쟁했다.

'톱 K팝 투어링 아티스트' 부문 후보에는 블랙핑크(BLACKPINK), 방탄소년단(BTS) 슈가, 트와이스(TWICE)가 이름을 올렸으며, '톱 글로벌 K팝 아티스트' 부문은 지민, 트와이스, 스트레이 키즈(Stray Kids), 투모로우바이투게더(TOMORROW X TOGETHER), 뉴진스가 노미네이트 됐다.

'톱 글로벌 K팝 송' 부문은 피프티 피프티의 '큐피드(Cupid)', 지민의 '라이크 크레이지(Like Crazy)', 정국의 '세븐(Seven)(feat. Latto)', 뉴진스 '디토(Ditto)'와 'OMG'가 경쟁했으며, '톱 K팝 앨범' 부문은 지민의 '페이스(FACE)', 뉴진스 '겟 업(Get Up)', 스트레이 키즈 '★★★★★(5-STAR)(파이브스타)', 투모로우바이투게더 '이름의 장:TEMPTAION', 트와이스 '레디 투 비(READY TO BE)'가 후보로 지명됐다.

티브이데일리 포토
뉴진스

이후 'K팝 투어링 아티스트'에는 블랙핑크가 호명됐으며, '톱 글로벌 K팝 아티스트'에는 뉴진스가 올랐다. 또 '톱 글로벌 K팝 송'은 정국의 '세븐(Seven)(feat. Latto)'이 선정됐으며, '톱 K팝 앨범'은 스트레이 키즈가 차지했다.

뉴진스는 "존경하는 아티스트들과 함께 이 부문에 후보로 지명된 것 자체가 정말 영광"이라며 "소속사 어도어와 가족, 그리고 뒤에서 도와주신 모든 분들, 특히 민희진 프로듀서께 감사하다. 모든 분들 덕분에 우리는 스스로 즐기고 표현할 수 있는 분위기에서 음악을 할 수 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항상 서로를 배려하고, 영감을 주고받고, 믿고, 무엇보다 깨지지 않는 우정을 만드는 것, 이러한 것들이 없었다면 뉴진스는 없을 것"이라며 서로에 대한 고마움도 잊지 않았다.

티브이데일리 포토
정국

방탄소년단으로 해당 시상식에서 12차례 수상한 바 있는 정국은 솔로 아티스트로는 올해 처음 수상자로 나섰다. 이는 지난 2013년 싸이가 '톱 스트리밍 송 비디오' 부문을 수상한 후 10년 만에 한국 솔로 가수가 수상자로 선정된 것. 정국은 "감사의 마음을 말로 표현하기 어렵다. 아미를 비롯해 이 곡을 사랑해 주신 모든 분께 감사하다. 여러분이 없었다면 이 엄청난 상을 받을 수 없었을 것이다. '세븐' 작업을 하면서 많은 사람들이 이 곡을 즐겁게 감상하기를 희망했기에 이 상을 수상했다는 사실만으로 큰 의미가 있다. 여러분과 좋은 음악을 나눌 수 있어 감사하다" 전했다.

새 미니 앨범 '락스타(樂-STAR)'로 빌보드 메인 차트 '빌보드 200' 4연속 1위를 달성하는 겹경사를 맞이하기도 한 스트레이 키즈는 "전 세계 스테이와 응원해 주시는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 여러분의 사랑과 응원이 없었다면 아마 이 자리까지 오지 못했을 것이고 우리의 음악은 세상에 닿지 못했을 것이라 생각한다. 스트레이 키즈의 고집이 담긴 음악에 많은 사랑을 보내주신 팬분들 덕분에 값진 상을 받을 수 있었다. 앞으로 더 좋은 무대, 멋진 모습 보여드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티브이데일리 포토
스트레이 키즈

그 가운데 뉴진스와 스트레이 키즈는 퍼포머로 나서기도 했다.

교복 스타일로 하이틴 매력을 극대화한 뉴진스는 멤버별 솔로 퍼포먼스로 멋지게 등장했다. 이어 댄서들과 함께 한 '슈퍼 샤이(Super Shy)' 무대에서 역동적인 군무와 활기찬 에너지로 분위기를 끌어올렸다. 이어 'OMG' 무대에서는 귀여운 모자와 가방을 매치한 개성 만점 스타일링과 사랑스러운 퍼포먼스로 다채로운 매력을 드러내며 '대세'다운 위용을 자랑했다.

스트레이 키즈는 엔딩 무대 직전 순서로 출격해 정규 3집 타이틀곡 '특'과 신곡 '락(樂)' 무대를 펼쳤다. 특히 '특'과 '락(樂)'을 매시업한 신나는 사운드 위 다인원 댄서와 함께 선보인 파워풀 퍼포먼스, 탄탄한 라이브 실력, 무대를 장악하는 폭발적 에너지로 전 세계 팬들에게 짜릿함을 선사했다.

한편 모건 월렌(Morgan Wallen)은 '톱 남자 아티스트' 등 총 11개 부문에 이름을 올렸으며, 테일러 스위프트(Taylor Swift)는 '톱 아티스트' '톱 여성 아티스트' 등 총 10관왕을 차지했다.

[티브이데일리 김한길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출처='빌보드 뮤직 어워드']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한길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