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컬투쇼' 아이비 "말 너무 많은 손준호, '톰과 제리' 같은 관계"
2023. 11.28(화) 15:15
티브이데일리 포토
[티브이데일리 김진석 기자] '컬투쇼'에 뮤지컬 '드라큘라'의 아이비가 손준호가 말을 그만했으면 좋겠다고 밝혀 웃음을 줬다.

28일 오후 방송된 SBS 파워 FM '두시탈출 컬투쇼'에는 특선 라이브 코너가 펼쳐졌다. 이날 코너에는 배우 김준수, 아이비, 손준호가 출연했다.

이날 손준호는 김준수와 한 식구가 되었다며 새 회사와의 계약사실을 언급했다. 김준수는 "마음은 항상 같이하고 있었다. 오히려 안 오는 게 이상하지 않았나 생각했다"라고 언급했다. 손준호는 "굉장히 만족스럽다"라고 심경을 밝혔다.

아이비는 "손준호 씨가 분위기 메이커다. 말을 그만했으면 좋겠을 정도다. '톰과 제리'같은 사이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김준수는 '드라큘라'를 홍보하며 "피를 빠는 뱀파이어의 이야기다. 이번 뮤지컬에서 주목할 점은 공포보단 드라큘라의 진한 사랑이다"라고 말했다.

뮤지컬 '드라큘라'는 브램 스토커의 동명 소설을 기반으로 전 세계에서 사랑받고 있는 작품이다. 여기에 작곡가 프랭크 와일드혼의 음악이 더해졌다. 이 뮤지컬에선 400년이 넘는 시간 동안 한 여인만을 사랑한 드라큘라 백작의 이야기를 다룬다.

[티브이데일리 김진석 기자 news@tvdaily.co.kr/사진=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진석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컬투쇼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