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사이드 아웃2’ 새 캐릭터, ‘불안이’ 등장
2024. 02.13(화) 19:15
티브이데일리 포토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디즈니·픽사 애니메이션 영화 '인사이드 아웃 2'(감독 켈시 만), 새 캐릭터 '불안이'가 등장했다.

이번에 공개된 '감정 컨트롤 본부 중계 영상'은 감정 컨트롤 본부에 모인 다섯 감정들이 라일리의 아이스하키 경기를 중계하는 모습을 담아냈다.

먼저, 항상 긍정적인 성격을 자랑하는 기쁨이가 활기차게 경기의 시작을 알리는 동시에 어느덧 시간이 흘러 13살이 된 라일리의 아이스하키 경기 장면이 눈길을 끈다.

여기에 "내가 혼내주지!"라며 격양된 모습을 보이는 '버럭이에 이어 "마우스피스 껴야 돼!" 라며 여전히 소심한 성격을 보여주는 '소심이의 모습도 미소를 자아낸다.

뿐만 아니라 까칠이와 슬픔이까지 연이어 경기 중계에 나서며 다시 돌아온 다섯 감정의 매력을 차례로 선보인다.

마지막으로 갑자기 감정 컨트롤 본부의 제어판이 주황색으로 바뀌며 당황한 다섯 감정들 앞에 나타난 새로운 감정, '불안이'가 등장해 기대를 높인다.

'인사이드 아웃 2'는 오는 6월 개봉 예정이다.

티브이데일리 포토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news@tvdaily.co.kr]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이기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