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런닝맨'X'재벌X형사' 안보현·박지현 출격, 극강의 추리 레이스 예고 [T-데이]
2024. 02.16(금) 17:26
티브이데일리 포토
[티브이데일리 김진석 기자] '런닝맨'에 '재벌X형사'의 주역들이 찾아온다.

오는 18일 방송되는 SBS 예능프로그램 '런닝맨'에서는 거대해진 스케일로 돌아온 추리 레이스가 공개된다.

앞서 '런닝맨'은 많은 역대급 추리 레이스를 선보이며 짜임새 있는 구성으로 호평 받은 바 있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는 SBS 금토드라마 '재벌X형사'에서 활약하고 있는 배우 안보현, 박지현이 출격, 게스트 맞춤 형사와 도둑 레이스로 꾸며졌다.

이날 오프닝부터 양세찬은 밧줄에 묶인 상태로 등장해 시선을 모으고 멤버들은 "드디어 잡힌 거냐 그럴 줄 알았다. 원래 좀도둑이잖아"라며 단숨에 과몰입한다. 본격 레이스가 시작되고 안보현은 "저 형사에요"라며 눈빛부터 돌변하고, 좀도둑 양세찬을 제압하는 압박 수사로 완벽한 형사 싱크로율을 보여준다.

도둑 역할인 박지현은 '나쁜 손' 기술을 선보이며,'런닝맨' 대표 금촉인 송지효마저 당황하게 만들어 현장을 술렁이게 한다.

극강의 몰입감을 선사할 배우 안보현, 박지현의 활약상은 오는 18일 저녁 6시 15분에 방송되는 '런닝맨'에서 확인할 수 있다.

[티브이데일리 김진석 기자 news@tvdaily.co.kr/사진제공=SBS]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진석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런닝맨 | 재벌X형사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