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웨딩 임파서블' 김도완, 매력 포텐 터졌다
2024. 04.03(수) 11:21
김도완
김도완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웨딩 임파서블’ 김도완이 종영 소감을 전했다.

김도완은 tvN 월화드라마 ‘웨딩 임파서블’에서 마음도, 능력도, 집안도, 얼굴도 착한 재벌 3세 이도한 역을 맡아 한층 성숙해진 모습으로 매력 포텐을 터뜨렸다. 중저음의 목소리와 안정적인 연기력으로 서브 남주로서 극을 든든하게 뒷받침하며 성공적인 완주를 마친 것.

김도완은 “이도한이라는 캐릭터가 마음 따뜻하고 선한 인물로 보였기를, 그리고 여러분들의 월요일, 화요일에 따뜻함과 웃음이 전달되었기를 바란다”라며 종영 소감을 전했다. 이어, “매번 촬영장에 갈 때마다 행복했고, 새로운 도전이었지만 함께해 주신 많은 분들 덕분에 잘 해낼 수 있었다. 그동안 ‘웨딩 임파서블’과 ‘이도한’을 응원해 주신 모든 분들께 정말 감사드리며, 늘 고민하고 도전하면서 발전하는 배우가 되겠다”라며 감사 인사를 전했다.

김도완은 이번 ‘웨딩 임파서블’에서 전작과는 또 다른 캐릭터의 온미남 모멘트를 한껏 살려냈다는 평이다. 부드럽고 든든한 형의 모습은 물론, 다정한 남사친이 되기도 하며 극을 더욱 풍성하게 만든 것. 특히 15년 지기 절친 나아정 역 전종서와의 완벽한 찐친케미와 스윗한 행동들이 보는 이들에게 ‘워너비 남사친’에 대한 로망을 심어주며 심쿵을 유발하기도.

그뿐만 아니라, 복잡한 상황들과 말 못 할 비밀로 인해 위태롭고 외로운 이도한의 감정들을 디테일하게 표현, 시청자들의 응원을 부르는 매력캐로 만들며 ‘서브병’을 유발하기 시작했다. 지난 방송에서 역시 모든 비밀을 밝히고 떠난 후 한층 더 단단해져 돌아온 이도한의 모습으로 마지막까지 시청자들의 응원을 받으며 해피엔딩으로 마무리했다.

이처럼 매 작품마다 새로운 모습을 보여주면서도, 항상 새로움을 위해 고민하고 도전하는 김도완의 다음 스텝에 기대가 모아진다.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news@tvdaily.co.kr/사진제공=tvN, 어썸이엔티 ]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최하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김도완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