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지컬 100 시즌2' 안드레진 "스쿼트, 다신 하기 싫어" [인터뷰 맛보기]
2024. 04.03(수) 17:12
티브이데일리 포토
[티브이데일리 김진석 기자] '피지컬 100 시즌2'에 출연한 안드레진이 출연 소감을 전했다..

안드레진은 3일 오후 서울시 종로구 안국동 한 카페에서 진행된 넷플릭스 시리즈 '피지컬 100 시즌2' PD+TOP3 합동 종영 인터뷰에서 출연 후기를 전했다.

지난 2일 공개된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피지컬 100 시즌2'는 가장 완벽한 최고의 피지컬을 찾기 위해, 최강 피지컬을 자부하는 100인이 펼치는 극강의 경쟁 예능이다. '피지컬 100 시즌 2'에 출연한 안드레진은 최종 TOP 3에 진출, 최종 3위를 차지했다.

이날 안드레진은 "여기 모인 사람중 꼴등인 안드레진이다"라며 본인을 소개했고, 이어 "'피지컬 100 시즌2'는 재도전의 기회였다"라고 덧붙였다.

그는 "처음에 들어갔는데, 토르소에 저만 복근이 없더라. 잘못 왔다고 생각했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안드레진은 "몸 좋은 분이 너무 많더라. 저도 국가대표 럭비 선수라 자신이 있었는데, 토르소를 보는 순간 자신감이 떨어졌다"라고 전했다.

안드레진은 자신의 마지막 게임이었던 스쿼트에 대해 언급하기도 했다. 그는 "스쿼트가 제일 힘들었다. 스쿼트는 다시 하기 싫다"라고 밝히며 당시를 회상해 폭소를 유발했다.

[티브이데일리 김진석 기자 news@tvdaily.co.kr/사진제공=넷플릭스]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진석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안드레진 | 피지컬100 2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