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지 맞은 우리’ 함은정, 백성현에 들킨 아킬레스건 [TV나우]
2024. 04.22(월) 20:38
티브이데일리 포토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수지 맞은 우리’ 함은정, 백성현에게 치부를 들켰다.

22일 밤 방송된 KBS1 일일드라마 ‘수지 맞은 우리’(극본 남선혜·연출 박기현) 20회에서는 등장인물 진수지(함은정) 이복동생 진나영(강별) 간 갈등이 그려졌다.

이날 진나영은 자신의 커리어에 관련해 수지가 모든 것을 망쳤다고 여기며 수지 직장에 찾아와 그의 머리채까지 잡았다.

마침 채우리(백성현)는 이런 두 사람의 갈등을 발견하고 말았다. 수지는 “좀 못 본 척 해주면 안 되냐. 선생님은 그런 거 없냐. 누구에게도 들키고 싶지 않은 그런 거 dqtsi. 제발 부탁이니 못 본 척 좀 해달라”고 말했다.

우리는 “알았다. 난 아무것도 못 본 거다”라며 수지를 뒤돌아섰다. 수지는 자신의 치부를 우리에게 들킨 것만 같아 눈물을 쏟았다.

티브이데일리 포토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news@tvdaily.co.kr]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이기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