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엠카' 측 "무대 코너 세트에 불꽃 튀어 화재 발생…초기 진압 완료" [공식]
2024. 05.16(목) 14:04
엠카운트다운
엠카운트다운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엠카운트다운' 측이 녹화 현장에서 발생한 화재 사고에 대해 설명했다.

CJ ENM 측은 16일 공식입장을 통해 "'엠카운트다운' 출연 아티스트의 사전녹화를 진행하던 중 무대 코너에 위치한 세트에 불꽃이 튀어 화재가 발생했으나 초기 화재를 감지해 즉시 진압 완료했다. 동시에 아티스트와 관객은 무대 밖으로 대피시켰다"라고 밝혔다.

또한 "이번 화재로 부상자는 없는 것으로 확인했다"는 CJ ENM 측은 "'엠카운트다운' 모든 세트에는 방염 처리를 진행하고 있으며 유지관리 상태를 면밀히 재점검해 동일한 문제가 재발하지 않도록 심혈을 기울이겠다"라고 전했다.

다만 이번 화재 여파로 에스파 멤버 윈터는 '엠카운트다운' 녹화에 불참하게 됐다.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 측은 같은 날 "금일 '엠카운트다운' 사전 녹화 현장에서 무대 세트에 문제가 발생했고, 이후 윈터는 컨디션 난조로 휴식과 안정이 필요하다고 판단됐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금일 '엠카운트다운' 생방송에는 카리나, 지젤, 닝닝만 참석한다. 윈터의 활동 참여 여부는 회복 상태를 고려하여 결정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Mnet '엠카운트다운']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종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엠카운트다운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