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악의 마음' 김남길 "행복했던 현장, 범죄자 役 배우들 존경"
2022. 03.15(화) 09:21
악의 마음
악의 마음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악의 마음' 배우 김남길이 종영 소감을 전했다.

소속사 길스토리이엔티 측은 15일 SBS 금토드라마 '악의 마음을 읽는 자들'(극본 설이나·연출 박보람, 이하 '악의 마음') 주연 배우 김남길의 종영 소감을 공개했다.

김남길은 최근 막을 내린 '악의 마음'에서 더욱 단단해진 프로파일러로 거듭난 송하영의 성장 서사를 완성하며 마지막까지 눈을 뗄 수 없게 했다.

특히 김남길은 전작들과는 다른 새로운 연기를 보여주며 어떤 장르에도 캐릭터를 완벽하게 구현해내는 저력을 다시 한번 입증했으며, 또 한 번의 인생캐 경신에 성공해 오랫동안 잊혀지지 않을 캐릭터로 팬들의 가슴 깊이 새겼다.

김남길은 소속사를 통해 "행복했던 현장으로 오래 기억할 것 같다. 배우, 스태프 모두가 서로를 배려하며 각자의 자리에서 최선을 다했다. 특히 범죄자로 출연해 최고의 연기를 보여준 배우들에게 존경과 감사를 전한다"라고 밝혔다.

이어 "프로파일러 분들에게 경의를 표하며, 드라마를 사랑해 준 모든 분들에게 진심으로 감사하다"라고 진심 어린 종영 소감과 함께 애정 가득 담은 메시지를 전달했다.

한편 김남길은 새 드라마 '아일랜드' 촬영에 한창이다. 장르를 넘나드는 그가 보여줄 색다른 모습에 기대가 뜨겁다.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SBS '악의 마음']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박상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김남길 | 악의 마음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