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혜림 "임신·출산 함께한 '갓파더', 오래 기억에 남을 것 같다"
2022. 07.06(수) 07:21
갓파더, 우혜림
갓파더, 우혜림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가수 우혜림이 '갓파더' 종영 소감을 전했다.

우혜림과 강주은이 모녀로 활약한 KBS2 예능프로그램 '新가족관계증명서 갓파더'(이하 '갓파더')가 지난 5일 종영했다.

지난 1월부터 약 6개월 동안 '갓파더'에 고정 출연한 우혜림은 소속사 르엔터테인먼트를 통해 "'갓파더'는 제 삶에서 가장 소중한 날들(임신과 출산)을 담은 방송이라 아주 오랫동안 기억에 남을 것 같다"며 "특히 평소에 존경하던 주은 엄마와 함께 촬영에 임할 수 있어서 더욱 의미 있는 시간이었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 "저희의 일상을 통해 많은 엄마와 딸들에게 조금이나마 공감과 위로를 드리고 싶었다. 함께 해준 민수 아빠와 멋진 가비, 그동안 '갓파더'를 사랑해 주신 시청자분들께 진심으로 감사의 말씀을 전한다"라며 진심 어린 감사 인사를 전했다.

우혜림은 '갓파더'를 통해 특유의 밝은 에너지를 전달하는 것은 물론, 강주은과 특급 모녀 케미스트리를 발휘하며 보는 이들의 흐뭇한 미소와 공감을 이끌어냈다.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르엔터테인먼트]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종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갓파더 | 우혜림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