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명수(엘) "전역 후 첫 작품 '넘버스', 심혈 기울였다" [화보]
2023. 05.23(화) 14:44
넘버스, 김명수, 연우
넘버스, 김명수, 연우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넘버스 : 빌딩숲의 감시자들' 김명수(인피니트 엘)가 전역 후 첫 작품으로 돌아오는 소감을 밝혔다.

MBC 새 금토드라마 '넘버스 : 빌딩숲의 감시자들'(극본 정안·연출 김칠봉, 이하 '넘버스')은 고졸 출신 회계사 장호우가 거대한 회계법인의 부조리에 맞서 가장 회계사답지만 가장 회계사답지 않은 방식으로 정의를 실현해 가는 휴먼 오피스 활극. 오는 6월 23일 첫 방송을 앞두고 있는 가운데, '넘버스'에서 신입 회계사와 그의 사수로 특별한 케미를 선보일 김명수 연우의 듀엣 화보가 공개됐다.

공개된 화보에서 김명수와 연우는 블랙과 화이트 컬러로 완벽한 슈트 스타일을 완성해 시선을 사로잡는다. 스타일부터 표정까지 꼭 닮은 듯한 두 사람의 모습은 더할 나위 없이 완벽한 케미를 자랑한다.

이어 진행된 인터뷰에서 두 사람은 작품에 대한 이야기를 나눴다. 먼저 김명수는 "전역 후 첫 작품이고, 그만큼 여러모로 최선을 다해서 심혈을 기울이고 있다"라며 이번 작품을 향한 남다른 열정을 드러냈고, 연우 또한 "제가 맡은 역할 연아의 나이가 20대 후반으로 설정되어 있어서 스물여덟인 제 나이랑 같다고 여기고 있다"라며 극 중 캐릭터에 대한 깊은 애정을 밝혔다.

한편 '넘버스'는 오는 6월 23일 금요일 밤 9시 50분에 첫 방송된다.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지큐 코리아]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종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김명수 | 넘버스 | 연우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