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계자 외 출입금지' 미미, 누리호 만진 유일무이 연예인 [T-데이]
2023. 05.30(화) 10:46
SBS 관계자 외 출입금지
SBS 관계자 외 출입금지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관계자 외 출입금지' 김종국 양세형 이이경 미미가 '누리호'를 직접 만진 유일무이한 연예인에 등극한다.

외부인은 다가갈 수도 들여다볼 수도 없는 출입금지구역에 1일 출입증을 받고 입장해 미지에 싸인 금지구역의 이야기를 봉인 해제하며 파일럿 방송부터 뜨거운 반향을 일으켰던 SBS 예능프로그램 '관계자 외 출입금지'. '관계자 외 출입금지'가 오는 1일 정규 첫 방송으로 돌아온다.

제작진은 정규 시즌의 첫 번째 금지구역인 '나로우주센터' 봉인해제 현장을 담은 예고 영상을 공개했다. 영상 속에는 '관계자 외 출입금지'가 찾아갈 첫 번째 금지구역인 '나로우주센터'의 신비로운 자태를 담아내며 흥미롭게 시작한다. 발사대를 떠나 광활한 창공으로 솟아 오르는 누리호의 모습, 로켓을 보관하는 공간, 최첨단 모니터들이 즐비한 발사지휘센터, 거대한 로켓의 사이즈 만큼 어마어마한 규모를 자랑하는 관련 시설의 풍경이 보는 이의 입이 떡 벌어지게 만드는 것.

이와 함께 일일관계자가 되어 '나로우주센터'에 당당하게 입성한 김종국 양세형 이이경 미미의 모습이 이어져 눈길을 끈다. 첫째로 이들은 맨손으로 누리호를 만져보고 있는데 네 사람 모두 약속이라도 한 듯, 예상 밖의 촉감에 놀라 연신 탄성을 터뜨려 보는 이의 궁금증을 자극한다. 이에 우주로 떠나 다시는 만질 수 없게 된 누리호를 만져본 유일무이한 연예인으로 남게 된 김종국-양세형-이이경-미미가 방송을 통해 전할 누리호 영접 스토리에 궁금증이 높아진다.

또한 로켓이 발사되는 발사대에 직접 오르는 사상 초유의 경험을 한 김종국 양세형은 "죽인다 여기"라며 단전에서 끌어올린 리액션을 터뜨려 '관계자 외 출입금지'를 통해 방송 최초로 공개될 '로켓 발사대 뷰'에 궁금증을 치솟게 한다. 나아가 예고 영상 말미에는 김종국 양세형 이이경 미미가 휘둥그레진 눈으로 미지의 공간에 들어서면서 "여기가 영화에서 보던 그곳"이냐며 놀라워하고 있어 시선을 강탈한다. 바로 최고 보안등급 구역인 '발사지휘센터'까지 입성한 것.

이에 방송 최초로 '나로우주센터'의 전구역을 누비며, 누리호의 조립부터 발사에 이르기까지 모든 과정을 담아낼 '관계자 외 출입금지' 정규 첫 방송에 기대감이 커지고 있다. 이날 밤 9시 첫 방송.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SBS]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황서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관계자 외 출입금지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