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희' 조유리 "정은지 선배와 컬래버 하고 싶다"
2023. 08.17(목) 14:02
티브이데일리 포토
[티브이데일리 김진석 인턴기자]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에 조유리가 출연해 정은지에게 사과를 하는 상황이 발생했다.

17일 오후 방송된 MBC FM4U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이하 '정오의 희망곡')에는 밸런스게임이 진행됐다.

이날 조유리는 '정은지와 권진아 중 컬래버를 하고 싶은 가수는?'이라는 질문에 권진아를 선택했다.

이에 김신영은 장난을 치며 "정은지 선배가 듣고 있을 것"이라고 말하자 조유리는 "두 분다 너무 존경한다. 그런데 제가 권진아 씨와 친분이 있어서 그랬다"라고 해명했다. 이후 "정은지 선배님으로 변경하겠다. 권진아 씨는 나중에 연락하겠다"라고 말해 웃음을 줬다.

그는 "제가 빨리 답해야 하는데 익숙한 이름을 말했다. 혹시 슬퍼하시지 않겠지만 오해 없으시길 바란다"라고 정은지에게 음성 편지를 남겼다.

조유리는 최근 '러브 올'(Love all)로 컴백해 왕성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티브이데일리 김진석 인턴기자 news@tvdaily.co.kr/사진=MBC FM4U '정오의 희망곡']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진석 인턴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정오의 희망곡 | 조유리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