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쪽상담소’ 문단열 딸 문에스더, ADHD 고백 "약 복용 두려워" [T-데이]
2023. 11.06(월) 12:30
채널A 오은영의 금쪽상담소
채널A 오은영의 금쪽상담소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1세대 스타강사 문단열, 150만 유튜버 츄더로 활동 중인 딸 문에스더 부녀가 오은영 박사의 진단을 받는다.

7일 저녁 8시 10분 방송하는 채널A 예능프로그램 ‘오은영의 금쪽 상담소’에 1세대 스타강사 문단열과 150만 유튜버 ‘츄더’로 활동 중인 딸 문에스더가 찾아온다.

문에스더는 자신이 ADHD인 것 같다는 고민을 고백한다. 특히 정리 정돈이 잘 안된다며 옷가지가 쌓여있는 충격적인 방 상태를 공개하는데. 이를 본 MC 정형돈은 자신도 결혼 전 방이 지저분했다며, 매니저가 신발을 어디다 벗어야 할지 몰라 안방까지 신고 들어오기도 했다고 털어놓는다. 그럼에도 불구, 문에스더가 본인을 뛰어넘는 역대급인 것 같다고 인정하며, 놀라움을 금치 못하는 모습을 보인다.

이에 문에스더는 2년 전 극심한 불안을 느껴 병원을 찾았더니, ADHD 진단과 함께 약 복용을 권유 받았었다고 고백한다. 그러나 약을 먹는 건 자신의 노력이 부족해서인 것 같다는 생각에 스스로 극복하고자 약을 안 먹었다고 털어놓는다. 이에 MC 정형돈은 크게 공감하며, 18년 전 자신이 처음 ‘광장 공포증’ 진단 받았을 때 약을 처방 받았지만, 약을 먹는 순간 그 약에 지배 당할 것 같아 1주일만 먹고 약 복용을 중단했음을 고백한다.

이를 들은 오은영 박사는 문에스더가 ADHD 약을 먹는 것을 두려워하고 있음을 캐치. 이를 해소할 방법을 제시해 문단열, 문에스더 부녀의 만족도를 끌어냈다는 후문이다. 과연 ADHD로 고통받는 문단열, 문에스더를 위한 오은영 박사의 은영매직은 무엇일지 기대가 모아진다. 이날 저녁 8시 10분 방송.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채널A]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황서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문단열 | 문에스더 | 오은영의 금쪽상담소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