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니엘 린데만 韓 신부, 우아한 미모 포착
2023. 12.09(토) 12:46
티브이데일리 포토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독일인 다니엘 린데만, 미모의 한국 비연예인 신부가 포착됐다.

8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에 위치한 한 호텔에서 다니엘은 지난 2년 간 교제한 한국인 비연예인 여자친구와 화촉을 올렸다. 이날 지인 인스타에는 현장에서 함께 사진을 찍는 이들의 사진이 게재됐다.

사진 속 한국인 신부는 남다른 미모와 단아함으로 시선을 압도했다. 두 사람의 어딘가 닮은 듯한 인상도 보는 이들의 훈훈한 미소를 자아냈다.

이 가운데 하객으로는 JTBC '비정상회담'에서 함께 호흡을 맞췄던 외국인 친구들, 신아영 아나운서, 전현무 등이 참석해 눈길을 끌었다. 특히 전현무는 이날 결혼식 사회를 맡으며 의리를 빛냈다.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news@tvdaily.co.kr]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이기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