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도전' 덱스 "'타로' 촬영 종료" [TD#]
2024. 02.08(목) 18:27
덱스
덱스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크리에이터 덱스(본명 김진영)의 배우 데뷔작 '타로'의 촬영이 종료됐다.

덱스는 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팬분들 덕분에 드라마 '타로' 촬영이 현 시간부로 무사히 종료되었습니다"라며 두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덱스는 커피차 앞에서 능청스러운 포즈를 취하고 있는 덱스의 모습이 담겨 있다.

이어 덱스는 "제가 준비한 것도 아닌데 현장에서 많은 스태프분들이 감사를 표해주셨습니다. 그분들의 마음까지 더해서 다시 한번 제가 팬분들께 감사를 표합니다. 추운 날 덕분에 따뜻하게 촬영에 임했습니다. 감사합니다"라며 커피차를 선물해 준 팬들에게 감사함을 표했다.

한편 '타로'는 한순간의 선택으로 뒤틀린 타로카드의 저주에 갇혀버리는 잔혹 운명 미스터리 시리즈. 덱스를 비롯해 조여정과 박하선, 고규필과 이주빈 등이 출연한다.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출처=덱스 인스타그램]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종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덱스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