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정음, "능력男 바람 이해해야" 댓글에 분노 "돈은 내가 1000배 많아"
2024. 02.23(금) 11:43
황정음
황정음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배우 황정음이 누리꾼들과 설전을 이어가고 있다.

황정음은 2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게시물에 달린 댓글에 "돈은 내가 1000배 많다. 네가 뭘 안다고 주둥이를 놀리냐. 네 생각대로라면 내가 돈 더 잘 벌고 내가 더 잘났으니 내가 바람 피우는 게 맞지 않냐"며 분노했다.

누리꾼은 "난 영돈이 형 이해한다. 솔직히 능력 있고 돈 많으면 여자 하나로 성 안 찬다. 돈 많은 남자 바람 피우는 거 이해 못할 거면 만나지 말아야지"라는 악플을 남긴 바 있다.

이 밖에도 황정음은 "바람 피우는 놈인지 알고 만나냐. 모르니까 만났지. 그게 인생이다" "나 한 번은 참았다. 태어나서 처음 참아 본 거다"라는 등의 댓글을 달며 간접적으로 파혼에 이르게 된 이유를 밝히고 있는 중이다.

한편 황정음은 현재 프로 골퍼 출신 사업가 이영돈 씨와 이혼 소송을 진행 중에 있다. 소속사 와이원엔터테인먼트는 22일 공식입장을 통해 "황정음은 많은 심사숙고 끝에 더 이상 혼인을 유지하기 어렵다는 결정을 하고 이혼 소송 진행 중이다"라고 밝혔다.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DB]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종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황정음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