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일릿 관계자, 민희진 기자회견 도중 SNS 통해 '손가락 욕설' 업로드
2024. 04.25(목) 18:38
티브이데일리 포토
[티브이데일리 김진석 기자] 그룹 아일릿의 디렉터가 어도어(Ador) 민희진 대표의 기자회견 도중 손가락 욕설 사진을 업로드했다.

25일 아일릿을 담당한 디렉터가 자신의 SNS 휘발성 게시물을 통해 손가락 욕설 사진을 공유했다.

티브이데일리 포토

해당 인물은 사진을 곧바로 삭제했다. 그러나 정황상 민 대표를 겨냥한 것으로 보인다.

이날 민 대표는 아일릿을 언급했다. 그는 기자회견 도중 "빌리프랩 걸그룹과 뉴진스 걸그룹 오디션 포스터랑 같이 놓고 보면 똑같다"라며 "아일릿 안무에 르세라핌 안무와 뉴진스 안무를 섞어서 하이브에서 모든 혜택을 받은 걸로 보여주려고 한 거 같아서 더 화가 난다"라고 밝힌 바 있다.

한편, 이날 오후 민 대표는 서울 서초구 한국컨퍼런스센터에서 긴급 기자회견을 진행하며 자신의 억울함을 토로했다.

[티브이데일리 김진석 기자 news@tvdaily.co.kr/사진=송선미 기자]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진석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민희진 | 아일릿 | 어도어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