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면뭐하니' 채정안·이미주·리헤이, WSG워너비 탈락 [종합]
2022. 05.21(토) 19:52
MBC 놀면 뭐하니
MBC 놀면 뭐하니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WSG워너비 오디션에서 탈락한 채정안 이미주 리헤이 정체가 밝혀졌다.

21일 방송한 MBC 예능프로그램 '놀면 뭐하니?'에서는 유재석 김숙 신봉선 정준하 하하가 WSG워너비 2라운드 오디션에 임하는 모습이 이어졌다.

이날 방송에서는 2라운드 오디션이 진행됐다. 먼저 신선봉 조 김태리, 전지현, 제시카 알바가 등장했다. 세 사람은 각자 솔로곡을 부르며 목을 푸는 시간을 가졌고, 에코 '행복한 나를'을 선곡해 화음을 맞췄다.

다섯 사람의 투표 결과 제시카 알바가 탈락하고, 김태리 전지현이 합격했다. 제시카 알바 정체는 배우 채정안이었다. 채정안은 "그동안 드라마에서 '차도녀' 이미지를 얻게 돼서 그걸로 버텨왔다. 언제 이걸 깰 수 있을지 고민이었다. 소속사에서는 좀 참아 보라고 하는데, 속이 터져서 나왔다"라고 말했다.

이어 비로봉 조, 손예진 김혜수 공효진 나문희가 등장했다. 각자의 솔로곡을 부른 이들은 씨야 '사랑의 인사'를 선곡해 하모니를 선보였다. 이후 손예진 나문희가 합격하고 공효진 김혜수 탈락했다.

가면을 벗은 김혜수는 Mnet '스트릿 우먼 파이터'로 스타덤에 오른 댄서 리헤이, 공효진은 이미주로 밝혀졌다. 리헤이는 "가수가 어릴 때 작은 꿈이었다. 연습 정말 많이 했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김숙은 이미주의 등장에 목소리를 높이며 "누가 가족 감싸기래? 가족 다 떨어졌다"라며 시청자들의 의혹에 대해 속 시원하게 입장을 밝혔다. 이미주는 "그동안 마음이 너무 무거웠다. 나는 이 자리가 좋다"라며 탈락 소감을 밝혔다.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MBC]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황서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놀면 뭐하니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