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가속’ 김무준X서지혜, 혼합복식 데뷔전 임박 [T-데이]
2022. 06.07(화) 12:33
너에게 가는 속도 493km
너에게 가는 속도 493km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너에게 가는 속도 493km’ 김무준, 서지혜가 혼합복식 데뷔전을 치른다.

8일 방송하는 KBS2 수목드라마 ‘너에게 가는 속도 493km’ (극본 허성혜·연출 조웅, 이하 ‘너가속’) 15회에서는 혼합복식 파트너가 된 육정환(김무준)과 이유민(서지혜)이 대회에 참가하는 모습이 그려진다. 일과 연애, 두 마리 토끼를 모두 잡기 위한 두 청춘의 행보가 어떤 결과를 낳을지 궁금해진다.

이런 가운데 7일 ‘너가속’ 측이 육정환 이유민의 투샷을 공개했다. 이는 혼합복식으로 첫 대회에 참여하게 된 두 사람의 경기 전 모습을 포착한 것으로, 사진 속 이들의 분위기가 심상치 않아 보여 이목을 집중시킨다.

공개된 사진에는 이유민의 머리를 짚어보는 육정환이 담겨 있다. 이어진 사진 속 이유민은 미간을 찌푸리고 수심에 찬 눈빛으로 육정환을 바라본다. 컨디션이 많이 안 좋아 보이는 이유민의 모습이 보는 이들의 걱정까지 자아낸다.

마지막 사진에서는 이유민의 얼굴을 붙들고, 그와 눈을 마주치는 육정환을 볼 수 있다. 육정환의 다정한 눈빛이 이 상황에 대한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과연 육정환은 혼합복식 파트너로서, 그리고 또 남자친구로서 아픈 이유민을 어떻게 챙길까. 육정환-이유민은 무사히 혼합복식 데뷔전을 치를 수 있을까. 이를 확인할 수 있는 ‘너가속’ 15회가 기다려진다. 이날 밤 9시 50분 방송.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 블리츠웨이스튜디오]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황서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김무준 | 너에게 가는 속도 493km | 서지혜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