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어질 결심' 박해일 "8분 기립박수, 직접 받으니 의미 남달라"(정희)
2022. 06.27(월) 13:19
박해일
박해일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정오의 희망곡'에서 배우 박해일이 '헤어질 결심'으로 무려 8분간의 기립 박수를 받은 소감을 밝혔다.

27일 오후 방송된 MBC FM4U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이하 '정오의 희망곡')에서는 영화 '헤어질 결심'(감독 박찬욱)의 배우 박해일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제75회 칸 국제영화제 경쟁부문에 초청된 '헤어질 결심'은 지난 5월 첫 공식 상영 당시 관객으로부터 무려 8분간의 기립 박수를 받아 큰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실제로 현장에 있었던 박해일은 "영화로 칸에 간 건 이번이 처음이었는데 사실 제가 가기 전에도 많은 작품들이 박수를 받았지 않냐. 저 역시 몇 분 동안 기립 박수를 받았다더라 하는 기사를 많이 봤었는데, 그걸 그냥 들을 때랑 직접 볼 때랑은 확연히 다르더라. 원 없이 박수를 치는 문화가 있는데 충분히 박수를 받았음에도 계속 치시길래 함께 작품을 했던 감독님, 제작진분들, 탕웨이 배우와 서로 포옹하면서 고생했다는 얘기를 했다. 의미 있게 보냈다"라고 말했다.

이를 들은 김신영은 "전 한국에서 기사로만 봤는데, 기사로만 접해도 가슴이 웅장해졌다"고 부러운 마음을 드러냈다.

한편 '헤어질 결심'은 산에서 벌어진 변사 사건을 수사하게 된 형사 해준(박해일)이 사망자의 아내 서래(탕웨이)를 만나고 의심과 관심을 동시에 느끼며 시작되는 이야기를 그린 영화로, 오는 29일 개봉한다.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송선미 기자]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종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박해일 | 정오의 희망곡 | 헤어질 결심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