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터트롯2’ 까다로운 박선주, 대학생 최수호 극찬
2023. 01.27(금) 00:19
티브이데일리 포토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미스터트롯2' 최수호, 21살이 믿기지 않는 역량을 인증했다.

26일 밤 방송된 TV CHOSUN 트롯 오디션 프로그램'미스터트롯2-새로운 전설의 시작'(이하 '미스터트롯2')에서는 본선 2차 경연이 공개됐다.

이날 최수호는 아름다운 세레나데 트로트를 선보였다. 21살 대학생인 그는 송가인의 ‘월하가약’을 깊이 있게 소화했고, 모두가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

눈 높은 가수 박선주 역시 “얘가 스물 몇 살이야? 진짜야?”라고 놀랐고, 츄 역시 “찢었다”라며 박수를 아끼지 않았다.

이어 추혁진은 최수호가 막걸리 같은 무대를 선보인 것에 대해 언급하며, 자신은 톡톡 튀는 샴페인 무대를 선보이겠다고 자부했다.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news@tvdaily.co.kr]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이기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