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브 막내 이서 "윙크 개인기, 장원영에게 뺏겼다" (런닝맨)
2023. 01.29(일) 18:33
SBS 런닝맨, 아이브 이서 장원영
SBS 런닝맨, 아이브 이서 장원영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아이브 멤버 이서, 장원영이 깜찍한 윙크로 시청자들의 마음을 녹였다.

29일 저녁 방송한 SBS 예능프로그램 '런닝맨'에서는 아이브 완전체 6인 멤버, 안유진 장원영 레이 이서 가을 리즈가 게스트로 출연해 '런닝맨' 멤버들과 게임을 펼쳤다.

이날 아이브 멤버들은 각자 자기 소개 및 장기 자랑에 나섰다. 긴 기다림 끝에 막내 이서 차례가 오자 모두가 이서를 향해 환호해줬고, 이서는 수줍게 웃으며 소개에 나섰다.

이서는 자신의 원래 장기가 윙크 빠르게 하기였다며 "그런데 원영이 언니가 더 잘한다"라고 장원영을 언급해 웃음을 자아냈다. 유재석은 "그럼 장원영에게 개인기를 빼앗긴 것이냐. 밑에다가 빼앗겼다고 메모해 두겠다"라고 놀려 웃음을 자아냈다.

이서는 양쪽 눈을 빠르게 깜박이며 윙크에 나서 '런닝맨' 삼촌 팬들의 환호를 받았다. 장원영은 "나는 한 쪽만 된다"라며 한 쪽 눈을 빠르게 깜박이며 매력을 발산했다. 이에 전소민, 송지효까지 윙크 따라하기에 나섰고, 송지효는 윙크와 함께 입이 벌어지는 우스운 표정을 지어 웃음을 더했다.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SBS]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황서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런닝맨 | 아이브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