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만 '범죄도시3', 마동석 '오천만' 타이틀 잡았다 [무비노트]
2023. 07.03(월) 14:21
범죄도시3
범죄도시3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영화 ‘범죄도시3’가 2편에 이어 천만 관객을 돌파했다. ‘범죄도시’ 시리즈를 대표하는 배우 마동석은 국내 배우 중 최다 천만 주연 배우가 됐다.

‘범죄도시3’(감독 이상용)가개봉 32일째인 지난 1일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 기준 오전 8시 누적 관객수 천만을 돌파했다.

이로써 ‘범죄도시3’는 개봉 첫날 100만 돌파, 3일 200만, 4일 300만, 5일 400만, 6일 500만, 7일 600만, 11일 700만, 14일 800만, 21일 900만 돌파에 이어 32일 1000만 관객을 돌파했다.

이는 지난해 ‘범죄도시2’가 천만 관객을 돌파한 이래 첫 천만 한국영화이자, 2023년 개봉작 중 첫 천만 관객 동원작이다. 더불어 대한민국 영화 사상 30번째 천만 영화로 이름을 올렸으며 역대 21번째 천만 한국영화가 탄생했다. 또한 한국영화로는 ‘신과함께-죄와 벌’, ‘신과함께-인과 연’에 이어 시리즈 연속 쌍천만을 돌파하는 대업을 달성했다.

‘범죄도시’ 시리즈는 1편 688만546명, 2편 1269만3415명에 이어 3편이 1042만6039명을 돌파한다면, 한국영화 사상 첫 시리즈 누적 삼천만 관객을 동원한 영화가 된다. ‘범죄도시3’가 이와 같은 유의미한 기록을 세울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티브이데일리 포토

이 가운데 ‘범죄도시’ 시리즈를 대표하는 마동석은 배우로서도 유의미한 기록을 세웠다. 마동석은 ‘범죄도시3’가 천만을 돌파함에 따라 ‘부산행’, ‘신과함께-죄와 벌’ ‘신과함께-인과 연’, ‘범죄도시2’에 이어 5번째 천만 관객 작품을 보유하게 됐다.

마동석은 배우 송강호, 류승룡과의 타이 기록(4편)을 깨고 유일하게 다섯번째 천만 타이틀을 가지게 됐다.

이에 마동석은 지난 1일 자신의 SNS에 “8년 전 작은 방에 앉아 현실적으로 만들 수 있을지도 모르는 이 영화의 기획을 시작했다. 많은 시행착오와 한계에 부딪혔지만 기적적으로 ‘범죄도시’가 세상에 나왔고, ‘범죄도시2’로 1269만 관객이라는 두 번째 기적을 맞이할 수 있었다. 그리고 '범죄도시3'로 세 번째 기적이 찾아왔다”고 소회를 밝혔다.

이어 마동석은 “모든 순간을 함께 해주었던 제작진, 스태프, 배우들, 투자, 배급, 홍보, 마케팅 등 관계자들께 감사드리며 각자의 위치에서 고군분투하는 모든 분들에게 조금이나마 에너지와 즐거움을 드릴 수 있도록 더욱 발전된 ‘범죄도시’ 시리즈를 위해 끊임없이 정진하겠다”고 ‘범죄도시4’에 대한 기대감을 전했다.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news@tvdaily.co.kr/사진=영화 '범죄도시3']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최하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범죄도시3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