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 잭맨, 27년 만 이혼 [TD할리웃]
2023. 09.16(토) 08:37
티브이데일리 포토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할리우드 스타 휴 잭맨(54), 13세 연상인 호주 출신 배우 데버러 리 퍼니스(67)와 결별한다.

잭맨과 퍼니스는 15일(현지시간) 미국 현지 매체들은 두 사람이 발표한 공동 성명을 통해 27년 만의 이혼 사실을 전했다.

이들은 성명에서 "우리는 거의 30년 동안 남편과 아내로서 훌륭하고 사랑스러운 결혼 생활을 함께하는 축복을 받았다"며 "이제 우리의 여정은 달라졌으며 각자의 성장을 추구하기 위해 헤어지기로 했다"고 전했다. 다만 가족은 언제나 최우선 순위였고, 앞으로도 이는 변하지 않는다는 방침이다.

두 사람은 1995년 호주 TV 시리즈 '코렐리'에 함께 출연했고, 이듬해 4월 결혼해 27년 간 부부로 결혼 생활을 해 왔다. 당시 데버러는 호주 유명 배우였ㅇ며, 휴 잭맨은 이름이 크게 알려지지 않은 신예였다.

그간 금실 좋은 부부로 지냈던 이들 사이에는 2000년, 2005년 입양한 아들, 딸 자녀 두 명이 있다.

잭맨은 영화 '엑스맨' 시리즈의 울버린 역으로 유명세를 탔다. '레미제라블', '위대한 쇼맨' 등 다수 히트작이 있다. 데버러 경우 영화 제작자로도 활약한 바 있다.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news@tvdaily.co.kr]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이기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