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0일' 다시 만난 강하늘x정소민, 제대로 물 오른 코믹 '케미' [종합]
2023. 09.18(월) 17:25
30일
30일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동반기억상실을 소재로 유쾌한 웃음을 선사하는 ’30일’이 관객과 만날 준비를 마쳤다.

18일 오후 서울시 용산구에 위치한 CGV 용산아이파크몰에서 진행된 영화 ‘30일’(감독 남대중) 언론시사회에서는 남대중 감독을 비롯해 출연 배우 강하늘 정소민 조민수 김선영 윤경호 송해나 엄지윤 황세인 등이 참석해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30일’은 드디어 D-30, 서로의 찌질함과 똘기를 견디다 못해 마침내 완벽하게 남남이 되기 직전 동반기억상실증에 걸려버린 정열(강하늘)과 나라(정소민)의 코미디다.

이날 남대중 감독은 “시나리오를 쓰면서 기본적으로 이 작품은 특정 배우가 코미디를 담당하는 방향은 지향하려고 했다. 동반 기억 상실이 소재인만큼 상황 안에서 벌어지는 코미디를 연출하려고 했다”고 말했다.

남대중 감독은 “굳이 새로운 걸 보여주거나 클리셰를 부숴야 한다는 깊은 생각을 하지는 않았다”고 했다. 또한 남대중 감독은 “제가 코미디에 진심이기 때문에 관객들에게 웃음을 드리기 위해서라면 똑같은 코미디라도 다양한 방식으로 연출해보고 싶다는 바람이 있었다. 연극이라던가 콩트, 숏폼 등 모든 걸 어우르는 코미디 연출을 의도했다”고 말했다.

또한 남대중 감독은 “현장에서 자유롭게 배우들과 이야기를 나눴다. 강하늘 배우가 ‘이렇게 해보면 어떻겠느냐’라고 하면 조민수 배우가 ‘너무 좋다’면서 화기애애하게 촬영을 했다”면서 배우들의 합에 대해 이야기했다.
티브이데일리 포토

영화 ‘스물’에서 풋풋한 자체발광 절친 케미를 선보이며 많은 사랑을 받았던 강하늘과 정소민이 이번 작품으로 재회해 기대를 모은다. 두 사람은 완벽하게 남남이 되기 직전 동반기억상실증에 걸린 정열과 나라로 분해 역대급 코믹 연기를 선보인다.

이날 강하늘은 정소민과의 재회에 대해 “정말 친한 상태로 촬영에 임했다. 첫 촬영부터 서로 편하게 찍었다. 그러다 보니까 조금 더 신을 대할 때도 편해지고, 생각도 유연해졌다”고 했다. 정소민은 “개인적으로 그때는 그때라서 좋았고, 지금은 지금이라서 좋았던 게 있었다. 그때는 서로 경험이 없는 상태에서 만나서 풋풋하게 했던 것 같다. 이번에는 좀 더 여유가 생긴 하늘 씨를 만나게 돼서 좋았다. 서로 편안하게 신뢰를 쌓은 상태에서 연기할 수 있어서 좋았다”고 했다.

정소민은 “저는 나라 캐릭터를 연기하면서 너무 재밌었다. 제가 평소에 조심스럽기도 하고 필터링이 많은 성격인데, 나라가 노필터링에 직진하고 거침없는 스타일이라서 저도 모르게 카타르시스를 느꼈다. 너무 재미있게 연기했다”고 말했다.

이어 강하늘은 “기분 좋게 읽었던 대본이었다. 재밌겠다라는 생각에 촬영을 했다. 현장에서 더 재밌었고, 편집된 화면은 현장보다 재밌었다. 결혼에 대한 생각은 기존에 갖고 있었던 생각이 없어서 변한 건 없다. 이런 결혼 상도 있겠다라는 생각으로 작품을 봤다”고 말했다.

조민수도 영화의 코미디 부분에 이끌려 출연하게 됐다고 밝혔다. 그는 “저는 이번에 영화를 하면서 느낀 게 있다. 코로나를 거치면서 영화 시장이 죽어서 관객이 없는 영화가 영화인 것인가, 스크린에 대한 그리움이 있었다. 어떤 영화가 필요한가라는 생각을 할 때 ’30일’ 시나리오를 받았다. 웃을 수 있는 영화가 필요하다고 생각했다. 많이들 웃으셨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강하늘은 정소민과의 로맨스와 기억상실 연기에 대해 “대본에 너무 정확하게 잘 나와있어서 대본과 감독님이 시키는 대로 했다. 정열과 나라가 어떻게 처음 만나 연애를 하게 됐을까 생각하면서 연기했다. 정말 내가 나라를 보고 반했다는 생각으로 연기했다”고 말했다.

정소민은 이에 대해 “어느 정도 기억 상실을 표현하는게 적합한가 고민했는데, 대본에서 답을 찾았다. 기억을 잃은 후의 대사에 나라의 색깔이 묻어있더라. 주변 인물에 대한 기억만 없어진 거라서 대본을 읽으면서 연기에 대한 힌트를 얻었다”고 했다.

‘30일’은 10월 3일 개봉된다.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news@tvdaily.co.kr/사진=안성후 기자]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최하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30일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