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눈물' 이소연, 종영 소감 "혜원이와 함께 울고 웃어주셔서 감사해"
2024. 06.14(금) 17:19
티브이데일리 포토
[티브이데일리 김진석 기자] 배우 이소연이 '피도 눈물도 없이' 마지막 방송을 앞두고 종영 소감을 전했다.

14일 최종회 방송을 앞두고 있는 KBS2 일일드라마 '피도 눈물도 없이'에서 이소연은 똑 부러진 성격과 세련된 매너를 지닌 주단예술재단 총괄팀장 이혜원 역을 맡아 활약했다.

극 중 그는 동생 배도은(하연주)의 만행으로 인해 불행에 휩싸이게 되는가 하면, 도은의 악랄함을 바로잡고 복수하려는 움직임까지 보여주며 매회 안방극장을 흥미진진하게 만들었다.

특히 이소연은 내용의 전개에 따라 시시각각 변하는 혜원의 감정선을 자신만의 관록이 담긴 노련한 연기력으로 그려내며 입체적인 캐릭터를 완성했다.

이소연은 "'피도 눈물도 없이' 첫 회 방송을 보던 날이 어제 같은데 벌써 마지막 회 방송을 앞두고 있다는 사실이 실감 나지 않는다. 길고 긴 기간 동안 이혜원이라는 캐릭터로 살 수 있어서 행복했고 뜻깊었다. 이번 작품을 통해 또 한 번 파이팅 할 수 있는 큰 힘이 생긴 것 같다"라며 작품에 대한 애정을 밝혔다.

이어 "혜원이를 만들어주신 감독님과 작가님, 그리고 함께 한 모든 스태프분들께 고생하셨고 감사하다는 말씀을 꼭 드리고 싶다. 또 '피도 눈물도 없이'를 사랑해 주시고 혜원이를 보며 함께 울고 웃어주신 시청자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 저 이소연은 또 새로운 모습으로 인사드릴 테니 앞으로도 많이 기대해 주셨으면 좋겠다"라며 소회를 전했다.

'피도 눈물도 없이' 최종회는 14일 저녁 7시 50분에 방송될 예정이다.

[티브이데일리 김진석 기자 news@tvdaily.co.kr/사진제공=이끌엔터테인먼트]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진석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이소연 | 피도 눈물도 없이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