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지 맞은 우리’ 함은정, 백성현 숨긴 진심 알았다
2024. 07.10(수) 21:00
티브이데일리 포토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수지 맞은 우리’ 함은정, 백성현 속내를 눈치챘다.

10일 밤 방송된 KBS1 일일드라마 ‘수지 맞은 우리’(극본 남선혜·연출 박기현) 77회에서는 등장인물 진수지(함은정)가 채우리(백성현) 진심을 알게 된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수지는 친모인 채선영(오현경)과 회포를 풀며, 자신과 우리가 남매가 되는 상황 앞에서 다소 망연자실하기도 했다.

우리는 수지와 채선영의 친자 관계를 위해서, 수지에게 여동생이라고 선포했다. 우리는 오빠답게 수지 인생을 생각해 “오빠 말, 무슨 뜻인지 아냐”라며 그에게 좋아하는 진심을 숨겼다.

수지는 그런 우리의 진심을 선영에게서 듣고 아픈 가슴을 부여잡았다.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news@tvdaily.co.kr]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이기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