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경호 "'라이프 온 마스' 같은 팀 다시 만날 수 있을까 싶어"
2018. 09.20(목) 09:23
정경호
정경호
[티브이데일리 김수영 기자] 배우 정경호가 '라이프 온 마스'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20일 한 패션 매거진은 정경호와 발리 누사두아에서 촬영한 화보를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에서 정경호는 한 리조트를 배경으로 다채로운 패션을 선보이고 있다. 그는 깔끔한 느낌의 셔츠와 코트로 여심을 설레게 한다. 또한 화려한 그래픽 디자인의 재킷과 니트도 소화하며 패셔니스타다운 면모를 자랑하고 있다.
티브이데일리 포토

화보 촬영과 함께 진행된 인터뷰를 통해 정경호는 최근 종영한 케이블TV OCN 드라마 '라이프 온 마스'(극본 이대일·연출 이정효)에 대해 언급했다.

그는 "촬영이 끝나서 후련한 느낌이라기보다 우리 모두 잘 버텨줘서 대견하다는 생각이 든다. 요즘 들어 부쩍 어떤 작품을 하든 내가 이런 사람들과 즐겁게 일할 수 있었다는 것에 벅찰 정도로 감사하다"고 말했다.

이어 "이정효 PD님과는 두 번째 작업이었다. 잘 지내고 행복한 만큼 '이런 팀을 다시 만날 수 있을까'라는 생각을 매일 한다"고 종영 소감을 밝혔다.

[티브이데일리 김수영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그라치아]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수영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라이프 온 마스 | 정경호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