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플릭스, '마약 투약 혐의' 유아인 주연 '승부' 계약 해지? "확인 불가" [공식입장]
2023. 03.21(화) 13:12
유아인
유아인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넷플릭스가 마약 투약 혐의를 받는 배우 유아인 주연의 영화 ‘승부’와 관련해 투자사에 계약 해지 관련 공문을 보낸 것으로 알려졌다.

넷플릭스 관계자는 21일 티브이데일리에 ‘승부’ 투자사에 계약 해지 관련 공문을 보낸 것에 대해 “공문 발송에 대한 내용은 확인해 드릴 수 없다”고 밝혔다.

앞서 이날 일간스포츠는 넷플릭스가 ‘승부’ 투자사인 에이스메이커무비웍스에 유아인의 프로포폴 상습 투약 의혹과 관련해 계약 해지에 해당하는 사안이라는 내용이 담긴 공문을 발송했다고 보도했다.

‘승부’는 스승과 제자이자, 라이벌이었던 한국 바둑의 두 전설인 조훈현(이병헌)과 이창호(유아인)의 피할 수 없는 승부를 그린 작품이다. 당초 올해 상반기 넷플릭스를 통해 공개될 예정이었으나 주연 배우인 유아인이 프로포폴 상습 투약 의혹과 더불어 마약 투약 혐의로 공개 일정이 무기한 연기된 상태다.

유아인은 현재 프로포폴, 케타민, 대마, 코카인 등 4종 마약 투약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지난달 5일 공항에서 유아인을 상대로 소변과 모발 등 신체 압수수색을 집행했다. 소변 검사에서 대마 양성 반응이 나왔고, 이후 국립과학수사연구원의 정밀 감정 결과 검사에서 프로포폴 뿐만 아니라 코카인, 케타민 양성 반응이 나왔다.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news@tvdaily.co.kr/사진=DB]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최하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유아인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