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파타' 민경아 "박진주, 매니저 실수로 지각…부랴부랴 오는 중"
2023. 03.28(화) 13:07
최파타, 민경아
최파타, 민경아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최화정의 파워타임'에서 민경아가 박진주의 지각 이유를 설명했다.

28일 오후 방송된 '최화정의 파워타임'(이하 '최파타')에서는 뮤지컬 '레드북'의 민경아가 '최파타 초대석' 게스트로 출연해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방송에서는 박진주도 함께할 예정이었으나 불참해 의문을 자아냈다.

이와 관련 최화정은 "매니저 님이 네비게이션을 잘 못 찍어서 늦는다고 하더라"라고 말했고, 민경아는 "매니저께서 습관적으로 바로 일산으로 가셨다고 하더라. 부랴부랴 오고 있다"고 설명을 덧붙였다.

한편 '레드북'은 신사의 나라 영국, 그중에서도 여성에게 가장 보수적이었던 빅토리아 시대. 약혼자에게 첫 경험을 고백했다가 파혼 당하고 도시로 건너온 여인 안나의 이야기를 그린 작품. 홍익대학교대학로아트센터 대극장에서 5월 28일까지 공연된다.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SBS 파워FM '최파타']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종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레드북 | 민경아 | 최파타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