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돌싱포맨' 문희준 → 박준형 레전드 아이돌 귀환, 딸 자랑에 폭소 터진 사연
2024. 02.06(화) 11:37
티브이데일리 포토
[티브이데일리 김진석 기자] '신발 벗고 돌싱포맨'에 그 시절 우리가 사랑했던 오빠들을 주제로 H.O.T. 문희준, 젝스키스 은지원, god 박준형이 출연해 토크를 펼친다.

6일 방송되는 SBS 예능프로그램 '신발 벗고 돌싱포맨'(이하 '돌싱포맨')은 레전드 아이돌들이 귀환한다.

이날 솔로인 은지원을 향해 "연애를 안 하는 거냐, 못하는 거냐"고 질문을 했으나 은지원이 대답도 하기전에 "그냥 못 하는 걸로 해달라"며 막무가내로 몰아가는 모습을 보인다.

만 6살 딸을 둔 박준형은 딸 바보 모습을 선보여 관심을 모은다. 박준형의 딸이 생후 3개월 차에 엄마라고 발음하는 모습을 자랑하자, 딸 아빠 선배 탁재훈은 딸의 금전적인 요구가 가득한 휴대폰 대화창을 보여주며 "엄마가 얼마로 바뀌는 것은 시간 문제"라고 말해 현장이 초토화다.

이어, '돌싱포맨'은 "딸이 쉰여덟 되면 결혼을 허락할 예정"이라는 문희준에게 딸 희율이가 아빠 마음에 들지 않는 남자를 데려온 상황을 재연해 문희준을 분노하게 만들었다. 반면, 탁재훈은 "딸이 빨리 결혼해서 생활비를 내가 아닌 남편에게 요구했으면 좋겠다"고 하자 이번에는 문희준이 "사위도 같이 생활비를 요구할 수도 있다"며 서로를 극한 상황에 몰아넣어 웃음바다로 만든다.

이에 은지원이 "들어보니 차라리 아이가 없는 게 편한 것 같다"고 말하자 이상민이 의견을 말하려는 문희준의 말을 끊고 "그건 아니다"라며 아이에 대한 강한 욕망을 드러냈다. 이에 문희준은 "보통 게스트 말은 잘 안 끊지 않냐"며 '돌싱포맨'의 막무가내 진행에 고개를 내저어 모두가 웃음을 금치 못한다.

'돌싱포맨'의 웃음 폭발 티키타카는 이날 밤 9시에 방송되는 '돌싱포맨'에서 확인할 수 있다.

[티브이데일리 김진석 기자 news@tvdaily.co.kr/사진제공=SBS]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진석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신발벗고 돌싱포맨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