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희준 "'핸섬가이즈' 속 댄스신 직접 창작…쉽지 않았다"(컬투쇼)
2024. 06.18(화) 14:30
핸섬가이즈
핸섬가이즈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배우 이희준이 영화 '핸섬가이즈'에서 뽐낼 댄스 신에 대해 언급했다.

18일 오후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에는 '핸섬가이즈'의 이성민, 이희준, 공승연이 게스트로 출연해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이성민은 '핸섬가이즈'를 촬영하며 가장 어려웠던 순간이 언제냐는 물음에 "말벌 없이 말벌에 쫓기는 장면이 가장 어려웠다. 전기톱을 들고 침을 질질 흘리면서 연기하는 데 쉽지 않더라"라고 답하며 "이래서 내가 예전에 연기를 배울 때 선배들이 그렇게 가르쳤구나 싶더라. 아무것도 없는데 있는 척 연기하라 하는 게 어렸을 땐 이해가 안 됐는데, 그렇게 불만을 갖고 연습했던 것들이 결국 다 필요한 것들이었다"라고 이야기했다.

이어 이희준의 경우 댄스 신을 꼽으며 "공승연 씨에게 춤으로 플러팅하는 신인데, 안무가가 없었다. 나 혼자 그 음악을 듣고 숙소 방에서 연습하다 나름의 춤을 만들었다"라며 직접 댄스 실력을 선보여 시선을 집중시켰다.

이를 본 김태균은 "댄스 신이 조금 더러울 줄 알았는데 전혀 아니다. 오히려 귀엽고 예쁘다"라고 평했다.

한편 '핸섬가이즈'는 자칭 터프가이 재필(이성민)과 섹시가이 상구(이희준)가 물에 빠진 미나(공승연)를 구해주려다 의도치 않게 납치범으로 오해받으며 겪게 되는 이야기를 그린 코미디 영화. 오는 26일 개봉한다.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종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컬투쇼 | 핸섬가이즈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