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성 바꾼 '런닝맨', 반짝 상승 후 제자리로
2023. 01.16(월) 07:32
런닝맨 시청률
런닝맨 시청률
[티브이데일리 김지하 기자] 편성 시간대를 바꾸고 반짝 상승했던 '런닝맨' 시청률이 다시 제자리를 찾아가고 있다.

16일 오전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15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 '런닝맨'의 시청률은 전국 가구 기준 5.2%를 기록했다.

이는 지난 8일 방송의 시청률인 5.8%에 비해 하락한 수치다.

지난 1일 편성 시간대를 오후 6시 20분으로 옮긴 후 2주 연속 5%대 후반 시청률을 기록했지만, 다시 편성 시간대를 옮기기 전 시청률에 가까워지고 있다.

'런닝맨'은 지난해 줄곧 3~4%대 시청률을 기록해 왔다.

'런닝맨'과 시간을 바꾼 후 1%대로 내려 앉았던 SBS '집사부일체 시즌2'의 시청률은 다시 2%대에 진입했다. 이날 2.3%의 시청률을 기록, 지난주에 비해 0.4%P 상승했다.

[티브이데일리 김지하 기자 news@tvdaily.co.kr/사진=SBS '런닝맨']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지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런닝맨 | 예능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