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변호사' 천호진, 극에 무게감 더할 사극 열연 기대
2023. 03.31(금) 09:15
조선변호사
조선변호사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천호진이 ‘조선변호사’ 절대 권력자로 돌아온다.

31일 첫 방송되는 MBC 새 금토드라마 ‘조선변호사’(극본 최진영ㆍ연출 김승호)는 부모님을 죽게 한 원수에게 재판으로 복수하는 조선시대 변호사 ‘외지부’의 이야기를 그린다. 진정한 복수는 의로운 일을 할 때 가치 있는 것임을 보여주며 백성을 위하는 진짜 변호사로 성장해가는 유쾌, 통쾌한 조선시대 법정 리벤지 활극 드라마.

오랜만에 사극작품으로 찾아와 반가움을 더하고 있는 배우 천호진은 극 중 조정 최고의 권력자로, 국정을 총괄하는 원상으로서 의정부를 대표하는 영의정이자 훈구파 수장 유제세 역을 맡아 조정은 물론, 왕실, 나라, 사람의 목숨까지 쥐락펴락하는 실세 중의 실세로 활약한다.

어떤 역할이든 작품 속 인물에 완벽하게 동화돼 극의 몰입감을 끌어올리는 열연으로 수많은 인생 캐릭터를 만들어냈던 천호진은 앞서 공개된 스틸에서도 남다른 아우라를 자랑, 그가 보여줄 연기를 더욱 기대하게 만들고 있다. 뿐만 아니라 자타공인 ‘국민 아버지’ 반열에 오른 천호진의 강렬한 캐릭터 변신은 물론, 유지선(차학연)의 아버지로 분해 어떤 새로운 부자 호흡을 이끌어낼지에도 관심이 쏠리고 있다.

‘조선변호사’는 이날 밤 9시 50분에 첫 방송된다.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news@tvdaily.co.kr/사진제공=MBC]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최하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조선변호사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