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이라 말해요' 김영광, '10년 절친' 이성경 멀리한 이유 [인터뷰 맛보기]
2023. 04.10(월) 16:13
사랑이라 말해요 김영광
사랑이라 말해요 김영광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사랑이라 말해요’의 배우 김영광이 이성경과의 연기 호흡에 대해 이야기했다.

김영광은 10일 오후 서울시 종로구 삼청동에 위치한 한 카페에서 진행된 디즈니+ 오리지널 시리즈 '사랑이라 말해요'(극본 김가은·연출 이광영) 인터뷰에서 이성경과의 연기 호흡에 대해 언급했다.

‘사랑이라 말해요’는 복수에 호기롭게 뛰어든 여자 우주(이성경)와 복수의 대상이 된 남자 동진(김영광), 만나지 말았어야 할 두 남녀의 감성 로맨스로, 김영광은 극 중 동진을 연기했다.

김영광과 이성경은 10년 우정을 자랑하는 절친으로, 이번 작품에서 처음으로 연기 호흡을 맞추게 됐다. 김영광은 이날 이성경과의 연기 호흡에 대해 “성경 씨랑 편하게 연기에 대해서 대화할 수 있어서 너무 좋았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김영광은 “성경 씨가 분위기 메이커 스타일이라서 현장에서 장난도 많이 치고 분위기를 좋게 만들어주려고 했다”면서 “근데 저는 동진이를 연기해야 하니까 그게 너무 부담스럽더라. 그래서 약간 성경 씨랑 떨어져 있으려 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김영광은 “또래들이니까 현장에서 장난을 많이 치지 않나. 근데 그게 자꾸 연기에 묻는 것 같더라. 감독님이 한 번은 현장에서 모니터를 보다가 ‘왜 동진이 입꼬리가 올라가 있지?’라고 하시더라. 그래서 떨어져서 혼자 있을 때도 많았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김영광 이성경 주연의 ‘사랑이라 말해요’는 매주 수요일 디즈니+에서 공개된다.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news@tvdaily.co.kr/사진제공=월트디즈니 컴퍼니]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최하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사랑이라 말해요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