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짜가 나타났다!' 강부자, 정의제 외손자로 품었다 [TV나우]
2023. 09.09(토) 21:13
진짜가 나타났다!
진짜가 나타났다!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진짜가 나타났다!’ 강부자가 정의제를 품었다.

9일 저녁 방송된 KBS2 주말드라마 ‘진짜가 나타났다!’(극본 조정주·연출 한준서) 49회에서 은금실(강부자)는 김준하(정의제)를 자신의 외손자로 받아들였다.

은금실은 이날 김준하에게 “그런 짓 다시는 안 한다고 약속해라. 다른 사람 눈에 피눈물 나게 하지 않겠다고 네 엄마 앞에서 맹세해라”고 했다.

이에 김준하는 “나는 엄마 없다”고 했다. 은금실은 그런 김준하에게 “액화가 네 누나고, 내가 네 외할머니다. 내 뜻에 따라줘서 고맙다”고 했다.

김준하는 그런 은금실에게 “그렇게 부르지 말아라. 진짜 외할머니가 손자 부르는 줄 착각한다”고 말하며 눈시울을 붉혔다.

은금실은 “아무리 네가 밀어내도 넌 내 외손자다. 태경이 덕분에 알았다. 피가 안 섞여도 식구는 식구라는 걸. 그래서 널 품기로 했다”고 말하며 울었다.

이어 은금실은 “외롭고 힘들면 할머니를 찾아와라. 나는 죽을 때까지 네 편이고, 너는 절대로 혼자가 아니다”라며 김준하를 위로했다.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news@tvdaily.co.kr/사진=KBS2 '진짜가 나타났다!']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최하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진짜가 나타났다!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