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광기 "사망한 아들 위한 책 발간, 극복 위해서" (아침마당)
2021. 03.16(화) 08:35
아침마당, 이광기
아침마당, 이광기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배우 이광기가 먼저 세상을 떠난 아들을 그리워 했다.

16일 오전 방송한 KBS1 교양프로그램 '아침마당'의 '화요 초대석' 코너에서는 이광기가 출연했다.

이광기는 이날 방송에서 아들을 위해 쓴 책이 발간됐다고 밝혔다. 이광기 아들은 12년 전인 2009년 신종플루로 세상을 떠났다.

이광기는 "책을 쓰기까지 많은 고민이 있었다. 요즘 시국에는 나 말고도 눈물 흘리는 사람이 많을 거라고 생각했고, 아들이 떠난 슬픔을 슬픔으로만 끝내면 우리 가족은 다 쓰러질 것이라는 생각을 했다"고 말했다.

이어 이광기는 "우리 아이는 곁에 없지만, 아이를 통해 내가 극복하는 모습을 보일 수 있어 감사하다. 나중에 하늘나라에 가서 아들에게 아빠도 나름대로 인생을 멋지게 살다 왔다고 말하고 싶다. (아들에게) 박수 받고 싶다"고 말했다.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KBS1 '아침마당']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황서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아침마당 | 이광기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