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는 솔로’ 광수, 마성의 ‘옴므파탈’ 매력 가동 [T-데이]
2022. 07.27(수) 14:26
나는 SOLO
나는 SOLO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나는 솔로(나는 SOLO)’ 광수가 마성의 ‘옴므파탈’ 매력을 풀가동한다.

27일 밤 10시 30분 방송하는 SBS PLUS·ENA PLAY 예능프로그램 ‘나는 솔로’에서는 옥순, 정숙에 이어 광수의 매력에 푹 빠진 반전 주인공이 등장한다.

앞서 광수는 옥순과 정숙을 모두 사로잡으며 ‘두 여자’의 살벌한 신경전을 야기시킨 바 있다. 그런데 여기에 새로운 솔로녀가 ‘광수배 사랑 전쟁’에 참전을 선언해, 한 치 앞도 알 수 없는 로맨스 대격변을 예고한 것.

뒤늦게 광수를 향해 ‘불도저 직진’을 선언한 이 솔로녀는 숙소에서 또 다른 솔로녀에게 “저는 광수님이 좋다”고 솔직 고백한다. 갑자기 광수에게 ‘올인’을 선언한 솔로녀의 모습에 MC 이이경은 “어머!”라고 외치며 화들짝 놀란다. 데프콘 역시 입을 쩍 벌리며 놀라워하다가, “이래서 ‘나는 솔로’ 본다니까!”라며 박수를 친다.

이 솔로녀는 “광수님이 좋은 걸로 결론 났다. 광수님의 속마음은 솔직히 잘 모르겠다. 그런데 저는 오히려 그런 모습이 매력적으로 느껴졌다”며 “매력에 퐁당~”이라고, 광수의 매력에 확 빠진 솔직한 마음을 표현한다.

한편 옥순과 미묘한 ‘러브 게임’을 이어가던 광수는 이날 확 달라진 태도를 보인다. 그는 누군가와 대화를 하던 중 “지금은 솔직히 옥순씨한테 별 감정이 없는 것 같다. 마음이 이미 정해졌다고 볼 수 있다”라며 은근한 속내를 내비친다. 과연 광수의 마음이 향한 곳이 어디일지 초미의 관심이 쏠린다.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SBS PLUS, ENA PLAY]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황서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나는 SOLO | 나는 솔로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