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고은, 집중호우 성금 5천만 원 기탁 [공식]
2022. 08.11(목) 18:02
김고은
김고은
[티브이데일리 김한길 기자] 배우 김고은이 5000만 원을 기부하며,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한 집중호우의 피해 극복에 힘을 더했다.

희망브리지 전국재해 구호협회는 김고은이 수재 의연금 5000만 원을 맡겨왔다고 11일 밝혔다.

소속사 BH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김고은은 많은 비로 큰 피해를 본 이웃들이 하루라도 빨리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기를 바라며 기부하게 됐다”고 전했다.

김고은은 지난 2019년 강원 산불과 2022년 동해안 산불에도 각 2000만 원, 5000만 원을 기탁한 바. 이번 기부를 통해 개인 고액 기부클럽인 ‘희망브리지 아너스클럽’에 가입하게 됐다.

희망브리지 측은 “김고은이 건넨 따뜻한 손길이 이재민분들에게 온전히 전해지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김고은의 아너스클럽 가입을 통해 기부와 나눔에 대한 사회적 관심이 더 늘어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희망브리지는 피해 복구와 구호 물품 제공, 주거 지원 등에 김고은을 비롯해 시민과 기업‧단체가 기부한 성금을 사용할 계획이다.

한편, 김고은은 tvN 새 토일드라마 ‘작은 아씨들’로 오는 9월 3일 시청자들과 만날 예정이다.

[티브이데일리 김한길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DB]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한길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김고은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