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지 마세요" BTS 진 최전방 입대→안전사고 우려 [이슈&톡]
2022. 11.24(목) 14:38
그룹 방탄소년단(BTS) 진
그룹 방탄소년단(BTS) 진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BTS) 멤버 진(본명 김석진)의 입대 날짜와 부대 관련 정보가 알려진 가운데, 안전사고를 우려하는 목소리가 이어지고 있다.

24일 연예계 등에 따르면 진은 12월 13일 경기 연천군에 위치한 모 사단으로 입소한다. 진은 입대 후 신병교육대에서 5주 간 훈련을 받은 후 자대 배치를 받아 육군 현역으로 복무한다.

앞서 진은 글로벌 팬 커뮤니티 위버스를 통해 최전방 사단에 배치 받았음을 밝힌 바 있다. 이후 실제로 경기도 최북단에 위치한 연천군에 입대한다는 소식이 이날 알려진 것이다.

이와 함께 그룹 내 첫 입대인 진을 배웅하기 위해 방탄소년단 멤버들이 입대일에 전원 동행한다는 보도가 이어지기도 했다. 이에 진은 직접 위버스에 글을 작성해 "원하지 않는 기사가 떠버렸지만 우리 아미 여러분들 훈련소 오시면 안 돼요"라고 당부했다.

진은 "저 외의 많은 사람들도 오니까 혼잡해서 위험할 수 있어요"라고 안전을 당부했고, 진의 신신당부에 팬들 사이에서도 우려가 이어졌다. 당일 훈련소에 가는 일 없이 각자의 자리에서 응원하자는 당부의 목소리가 이어지고 있다.
티브이데일리 포토
그룹 방탄소년단(BTS) 진

진은 1992년 12월 4일 생으로 올해 만 30세다. 앞서 방탄소년단 멤버들과 함께 화관문화훈장을 수훈해 입영 연기를 하고 있었다. 지난달 부산에서 '2030 부산세계박람회' 유치 기원 콘서트를 마친 후 연내 입대 계획을 발표했고, 아르헨티나에서 열린 콜드플레이 공연에 출연한 뒤 귀국해 지난 4일 병무청에 입영 연기 취소원을 제출했다.

또한 입대를 앞두고 멤버 제이홉에 이어 두 번째로 솔로 활동에 나서기도 했다. 콜드플레이와 협업한 첫 솔로 싱글 '디 애스트로넛(The Astronaut)'를 발매하고 다양한 예능프로그램에 출연하며 팬들과 소통을 이어나갔다.

입대 첫 타자인 진은 2024년 6월 전역할 예정이다. 소속사 빅히트뮤직은 방탄소년단 입대 관련 계획을 밝히며 "2025년에 완전체 활동을 기대하고 있다"라고 밝힌 바 있어 향후 나머지 멤버들의 입대 계획에도 이목이 집중돼 있다.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DB]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황서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방탄소년단 |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