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주현 "갑작스러운 수술, 뮤지컬 무대 못 서 죄송하다" [전문]
2023. 04.17(월) 10:10
옥주현
옥주현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가수 겸 뮤지컬 배우 옥주현이 갑작스러운 수술로 인해 뮤지컬 무대에 서지 못하게 됐다고 밝혔다.

16일 옥주현은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 계정을 통해 소식을 전했다.

옥주현은 "최근 뮤지컬 '베토벤 시크릿 시즌2'와 뮤지컬 '레드북'에서 저의 건강 문제로 캐스팅 스케줄을 변경하게 됐다"라며 "공연을 찾아주시는 관객분들의 소중한 시간과 귀한 발걸음을 너무나도 잘 알고 있기에, 이번 스케줄 변경으로 불편하셨을 관객분들께 먼저 상황을 설명 드리고 사과를 전하고 싶었다. 진심으로 죄송하다. 또 저를 염려해주신 분들께도 죄송함과 감사를 전한다"라고 사과했다.

이어 옥주현은 최근 갑작스럽게 작은 수술을 해야 하는 상황이 생겼고, 수술 후 이틀 정도의 회복, 휴식 기간이 필요해 날짜를 조율했다고 밝혔다. "금요일에 (수술을) 잘 하고 나왔다. 상황을 듣자마자 곧바로 공연 스케줄을 조정해주시고 걱정해주신 각 제작사분들과 동료 배우분들께도 감사드린다. 며칠 동안 여러모로 걱정 끼쳐드려 죄송하다"라고 적었다.

옥주현은 "앞으로 제가 더 좋은 공연으로 보답할 수 있게, 더 튼튼한 배우가 되겠다. 모두 건강하시라"고 적었다.

이하 옥주현 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최근 뮤지컬 ‘베토벤 시크릿 시즌2’와 뮤지컬 ‘레드북’에서 저의 건강 문제로 캐스팅 스케줄을 변경하게 되었습니다.

공연을 찾아주시는 관객분들의 소중한 시간과 귀한 발걸음을 너무나도 잘 알고 있기에, 이번 스케줄 변경으로 불편하셨을 관객분들께 먼저 상황을 설명 드리고 사과를 전하고 싶었습니다. 진심으로 죄송합니다. 또 저를 염려해주신 분들께도 죄송함과 감사를 전합니다.

얼마 전,갑작스럽게 작은 수술을 해야하는 상황을 맞이하게 되었습니다. 의사 선생님께서 수술 후 이틀정도 회복과 휴식이 가능한 날짜로 조율해야 한다고 하셨고,그리하여,, 금요일에 잘 하고 나왔어요.

상황을 듣자마자 곧바로 공연 스케줄을 조정해주시고 걱정해주신 각 제작사분들과 동료 배우분들께도 감사드립니다..

며칠 동안 여러모로 걱정 끼쳐드려 죄송합니다. 앞으로 제가 더 좋은 공연으로 보답드릴 수 있게, 더 튼튼한 배우가 되겠습니다.

모두 건강하셔요…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DB]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황서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옥주현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