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밤’ 강예슬, ‘승리 요정’으로 흥 폭발
2023. 12.06(수) 12:50
TV조선 화요일은 밤이 좋아
TV조선 화요일은 밤이 좋아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가수 강예슬이 정다경과 역대급 퍼포먼스를 보여줬다.

5일 밤 10시 방송한 TV조선 예능프로그램 ‘화요일은 밤이 좋아’(이하 ‘화밤’)가 방송된 가운데, 이날 강예슬은 매니저를 비롯해 정다경과 특급 케미를 선보였다.

‘나의 보디가드를 소개합니다’ 특집에서 강예슬은 ‘버티고’로 포문을 열였다. 인형 비주얼을 뽐내며 등장한 강예슬은 화려한 스타일링만큼이나 독보적인 목소리를 자랑했다.

본 무대에 앞서 소개 타임에서 강예슬의 매니저는 “처음 봤을 때 얼굴이 정말 작다고 생각했다. 일을 같이 하다 보니 사람한테 관심이 없다는 느낌을 받았다”라며 거침없는 입담을 발휘했고, 강예슬은 “웃으면서 할 말 다 한다”라며 자매 같은 케미를 선사했다.

이후 데스매치에 나선 강예슬은 정다경과 ‘트롯계 비비’로 무대를 장악했다. ‘오키도키야’를 선곡한 강예슬은 달콤한 보컬을 보여주는 동시에 귀여운 포인트 안무로 눈길을 끌었다. 강예슬은 정다경과 춤을 주고받으며 훈훈함 분위기를 자아냈고, 99점을 획득하며 3연패를 달리고 있던 붐 팀에게 승리를 가져다줬다.

‘화밤’에서 대활약을 펼치고 있는 강예슬은 앞으로도 활발한 활동을 이어갈 계획이다.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TV조선]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황서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화밤 | 화요일은 밤이 좋아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