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같이 삽시다' 김용림 "며느리 김지영, 종교 달라도 불만X" [TV나우]
2024. 01.25(목) 22:00
티브이데일리 포토
[티브이데일리 김진석 기자] '박원숙의 같이 삽시다'에 배우 김용림이 출연해 며느리 김지영에 대해 언급했다.

25일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박원숙의 같이 삽시다'에서는 원로배우 김용림의 이야기가 펼쳐졌다.

이날 김용림은 자신의 아들 남성진 배우의 이야기를 전했다. 그는 "원래 공대 보내려고 했는데,갑자기 고2때 연극영화과 진학을 꿈꾸더라"라며 "자식을 어떻게 이기나 아들 하고 싶은대로 뒀다"라고 했다.

이어 배우 며느리 김지영에 대해서도 물었다. 김용림은 "워낙 예뻐했던 지영이다. 며느리 전 후배로 인정했다"며 "여러모로 성숙한 아이로 생각했다 딱 하나 걸리는 건 있었다 집안 끼리 종교가 달랐던 것"이라 말했다.

그러면서 김용림은 "우리 지영이가 예쁜 건, 한번도 속상한 적 없었다. 종교가 달라도 집안 행사를 다 참석했다"라며 "차례는 물론 제사까지 다 지낸 가족이다. 며느리가 다 참석했다. 시댁의 풍습을 다 따라준 며느리라 불만이 하나도 없다"라고 말해 따뜻함을 자아냈다.

[티브이데일리 김진석 기자 news@tvdaily.co.kr/사진=KBS2 '박원숙의 같이삽시다']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진석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같이 삽시다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