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근무태만 논란' 현주엽 측 "억측이나 추측성 보도 자제 부탁" [공식입장]
2024. 03.16(토) 13:10
티브이데일리 포토
[티브이데일리 김진석 기자] 농구선수 출신 방송인이자 휘문고등학교 농구부 감독 현주엽이 근무태만 논란에 휩싸였다. 이 가운데 소속사 측이 입장을 밝힐 것이라 전했다.

16일 그의 소속사 티엔엔터테인먼트는 "지난 13일 보도된 현주엽 감독에 대한 여러 의혹들에 관련하여 입장 표명을 위해 준비 중에 있다"며 "부디 입장 발표 전까지 억측이나 추측성 보도는 자제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앞서 휘문고등학교 농구부 학부모들은 서울시교육청에 현주엽 감독에 대한 탄원서를 제출한 것으로 알려졌다. 학부모들은 감독이 지난해 11월 부임 이후 '먹방' 촬영 등 때문에 훈련과 연습경기에 자주 불참하고, 자신의 고교 선배를 보조 코치로 선임해 사실상 훈련을 맡도록 했다고 주장했다.

현주엽은 티캐스트 E채널 '토요일은 밥이 좋아'에 출연 중이며 개인 채널 '먹보스 쭈엽이'를 운영 중이다.

◆ 이하 티엔엔터테인먼트 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현주엽 감독 소속사 티엔엔터테인먼트입니다.

지난 13일 보도된 현주엽 감독에 대한 여러 의혹들에 관련하여 입장 표명을 위해 준비 중에 있습니다.

부디 입장 발표 전까지 억측이나 추측성 보도는 자제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티브이데일리 김진석 기자 news@tvdaily.co.kr/사진=신정헌 기자]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진석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현주엽
싸이월드공감